/usr/lib/libsora.so

golang 패키지 관리의 약점과 대응책

left-pad, 그것의 npm만의 문제인가? 그리고 golang의 해결법

개요

2016년 3월 22일, npm에서 left-pad가 사라지면서 node.js를 사용하는 수많은 사람들이 혼돈의 카오스에 빠졌다. 그리고 2016년 5월 5일, hugo를 쓰던 나도 비슷한 경험을 했다. 그날, hugo에서는 어떤 문제가 있었는지를 살펴봄으로써 golang 패키지 관리 기법의 문제점을 이해하고 golang은 어떤식의 해결책을 제시했는지 정리해보았다.

github.com/kr/text 사태 (가칭) 문제 발생

2016/05/05 00:48 +0900 : 정상

hugo에 의존하는 블로그 빌드가 정상적으로 작동했다. 특별한 문제는 없다

2016/05/05 15:34 +0900 : 빌드 실패!

hugo에 의존하는 블로그 빌드가 깨졌다. 실패한 빌드의 로그는 다음과 같은 내용을 담고 있다.

$ go get -u github.com/spf13/hugo
# cd /home/travis/gopath/src/github.com/kr/text; git checkout master
error: pathspec 'master' did not match any file(s) known to git.
package github.com/spf13/hugo
imports github.com/BurntSushi/toml
imports github.com/PuerkitoBio/purell
…
imports github.com/kr/pretty
imports github.com/kr/text: exit status 1

2015/05/05 : 나만 문제 생긴게 아니다

github에 이슈가 등록되고 같은 문제를 겪는 사람들이 나오기 시작했다.

2015/05/08 : 문제 해결됨

문제가 발생한지 3~4일 만에 모든 문제가 해결되었다. 어떤식으로 해결되었는지는 아래에서 다시 다룬다.

왜 문제가 발생했는가?

왜 hugo를 깔았는데 github.com/kr/text 를 받는가?

Hugo 내부에서 github.com/kr/pretty 라이브러리를 사용하고 있었다. github.com/kr/pretty 는 golang 변수를 예쁘게 출력해주는 라이브러리로 hugo는 로그 출력할때 이를 이용했다. 문제는 github.com/kr/pretty 내부에 github.com/kr/text로의 의존성이 숨겨져있었다. npm left-pad 사태와 마찬가지로 별 생각없이 갖다쓴 라이브러리가 뒤통수 친거로 보인다.

go get github.com/kr/text 를 하지 못하는가?

에러 로그의 내용 그대로 master 브렌치가 사라졌기 때문이다.

왜 golang 1.6에서는 문제가 없는데 golang 1.5에서는 문제가 생겼는가?

Hugo 빌드 로그를 보면 go 1.5.4에서는 빌드가 실패했지만 go 1.6.1에서는 빌드가 성공한걸 발견할 수 있다. 로그를 볼때 Go 1.6 으로 넘어가면서 go get 내부의 구현이 바뀐거같다. Go 1.5까지는 go get을 하면 master 브렌치를 받고 go 1.6부터는 적절한 브렌치를 받는 것처럼 보이다. 이를 코드에서 확인해보자.

Go 1.4

cmd/go/vcs.go master 브렌치가 하드코딩 되어있다.

tagSyncDefault: "checkout master",

Go 1.5

cmd/go/vcs.go

// both createCmd and downloadCmd update the working dir.
// No need to do more here. We used to 'checkout master'
// but that doesn't work if the default branch is not named master.
// See golang.org/issue/9032.
tagSyncDefault: []string{"checkout master", "submodule update --init --recursive"},

Master 브렌치가 없는것과 관련된 cmd/go: “go get” ignores github default branch 이슈가 주석에 적혀있지만 하드코딩된 master 브렌치가 사라지진 않았다.

Go 1.6

cmd/go/vcs.go

하드코딩된 master 브렌치가 사라졌다.

tagSyncDefault: []string{"submodule update --init --recursive"},

왜 내가 go 1.6을 쓰지 않고 있었는가?

Travis-ci 설정파일에 golang을 딱히 명시하지 않았다. Golang 버전은 시간이 지나면 계속 올라갈텐데 이를 하드코딩해둬다가 수정하는게 귀찮잖아? 그래서 버전을 명시하지 않고 travis-ci가 적절히 기본값을 쓰도록 했다. 문제는 travis-ci가 기본값으로 골라서 쓰던 go의 버전이 1.4.1 이었다.

$ go version
go version go1.4.1 linux/amd64

왜 특정 버전의 github.com/kr/text 를 쓰지 않았는가?

golang이 어떻게 굴러가는지를 이야기하기전에 다른 언어는 어떻게 하는지 보자.

첫번째는 파이썬이다. 당신이 새로운 오픈소스 라이브러리 LibHelloWorld 를 개발했다고 가정하자. 라이브러리에 version 0.1.0 이라고 적어서 릴리즈할거다. 그리고 LibHelloWorld v0.1.0을 PyPI에 등록할거다. 다른 사람을든 requirements.txt 안에 LibHelloWorld==0.1.0 이라고 적으면 릴리즈한 소스를 갖다쓸거다.

다은은 Node.js이다 당신이 새로운 오픈소스 라이브러리 LibHelloWorld 를 개발했다고 가정하자. 라이브러리에 version 0.1.0 이라고 적어서 릴리즈할거다. 그리고 LibHelloWorld v0.1.0을 NPM에 등록할거다. 다른 사람을든 package.json 안에 "LibHelloWorld": "0.1.0" 같은것을 적어서 릴리즈한 소스를 갖다쓸거다.

파이썬과 Node.js에는 공통점이 있다.

  1. 중앙 패키지 저장소가 있다 (PyPI, NPM)
  2. 라이브러리 개발자는 적절한 시점에 릴리즈를 만든다
  3. 릴리즈를 중앙 패키지 저장소에 등록한다. 이때 버전을 명시한다.
  4. 다른 사람들은 라이브러리 이름, 버전을 알고있으면 해당 릴리즈를 가져다쓸 수 있다.

그렇다면 golang은 어떻게 굴러갈까?

  1. 중앙 패키지 저장소? 그런거 없다. import github.com/foo/bar 라고 쓰면 저장소에서 소스를 받는다
  2. 릴리즈? 그런거 없다. 저장소에 tag v0.1.0 을 붙여놔봤자 import [email protected] 같은 문법이 없다. import github.com/foo/bar 로는 저장소 주소만 명시할수 있다. git 저장소에 붙는 tag는 사람보기 좋은거지 golang한테는 의미가 없다.

중앙 패키지 저장소가 없는건 npm 뒤졌다고 nodejs 세상이 멈추는 꼴을 보기 싫어서 그렇게 했다고 이해는 할 수 있다.

근데 릴리즈라는 개념이 없는건 무슨 생각인지 모르겠다. 버전 달고 릴리즈된 신뢰할수 있는 코드가 아니라 저장소의 소스를 바로 가져다 쓴다고? 릴리즈가 있으면 릴리즈 버전별로 대조해서 뭐가 변경되었는지 알수있다. 근데 저장소에서 바로 땡겨쓰면 내가 뭘 받을지 모르니 얼마나 개발된 라이브러리인지도 모르고 이게 안정버전인지도 모른다. 게다가 라이브러리 개발자가 실수로 master 브렌치의 빌드를 깨먹는다면? 릴리즈 개념이 없는건 제정신이 아니다.

어떻게 문제가 해결되었는가?

hugo에서 github.com/kr/pretty 의존성이 사라졌다. Remove kr/pretty dependency

github.com/kr/text에서 없어졌던 master 브렌치가 다시 생겼다.

나는 .travis.yml 에다가 go1.6.2 를 쓰도록 명시했다.

golang 1.5부터는 실험적으로 vendor 기능이 추가되었고 1.6부터는 기본 지원한다.

Vendoring

golang 만든 사람들도 그렇게 등신은 아니다. Golang 패키지 시스템에 문제가 있다는건 알고있어서 golang 1.5에 experimental support for vendoring가 추가되었고 golang 1.6부터는 기본적으로 지원한다.

자세한 설명은 다른 링크로 대신한다.

그렇다고 Vendoring 에 대해 한마디 설명도 없이 넘어가면 허전하니까 몇자라도 적는다.

원래 golang에서 외부 라이브러리를 사용하는 방법은 go get github.com/foo/bar 뿐이었다. go1.6 부터는 vendor/ 디렉토리 밑에 github.com/foo/bar의 코드를 넣어두면 go get으로 소스를 받지 않고 넣어둔 코드를 갖다쓸 수 있다.

실제 예시는 docker에서 찾을수 있다.

docker는 github.com/Sirupsen/logrus 라는 라이브러리를 사용한다. 옛날 golang이었으면 github.com/Sirupsen/logrus의 소스를 받아서 사용할거다. 그런데 docker는 github.com/Sirupsen/logrus의 내용을 vendor/src/github.com/Sirupsen/logrus/ 에다 때려박았다. vendoring 덕분에 외부 저장소에서 소스를 받지 않고 vendor/ 밑에 있는 소스를 사용한다.

특정 버전의 라이브러리를 내 저장소에 때려박으면 라이브러리 개발자가 저장소를 말아먹어도 내 코드는 잘 돌아갈거다. (그런면에서 npm left-pad보다 안전하다) 근데 이건 좀 무식하잖아? 라이브러리 코드를 전부 저장소에 때려박는 대신에 git tag, commit hash만 알고있으면 특정 시점의 소스를 받을수 있잖아? govendor 는 이런 느낌으로 돌아간다.

다만 Vendoring 기능이 너무 늦게 추가되었다는게 불만이다. go1.5 (released 2015/08/19), go1.6 (released 2016/02/17) golang의 기본기능으로 Vendor가 들어간진 3개월밖에 되지 않았다는거다. (작성일 기준) (이렇게 중요한 기능이 왜 이제서야 들어갔는지 모르겠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vendor를 사용할때까지는 시간이 걸릴거같다.

Summary

  • Golang의 패키지 관리 정책은 등신같다. 그래도 go1.6 부터는 제정신을 찾았다.
  • govendor는 좋은 물건이다.
  • 남의 라이브러리 쓰기전에 의존성 한번쯤은 검토하자.

Comment

comments powered by Disqus